앙트의 포켓카메라     

글 카테고리 Category 최근에 올린 글 RecentPost 최근에 달린 댓글 RecentCommant

1 대 1대 44



1 : 1 : 44

그놈... 왜 미웠을까.. 다를 뿐인데.
'일사불란'한 '전체'를 요구하는 습성은 언제쯤 고쳐질까...
아직도 각각을 별도로 대하지 못하는 미흡함.

발령 받던 해에 태어난 어느 아이는 학교를 다닌다면 고3,
대한민국의 치열한 수험생이 되어 있겠다.
그 동생뻘인 '그놈'이 고2로 자라온 그간의 세월을 주욱
'나'는 교사로 살아왔음에도 여전히 난 부족한 거지...

마흔다섯 명의 학생들, 멀쩡한 마흔네 명을 뒤로 하고
단 한 명때문에  수업이 덜컹거린다.
그래도 해온 도둑질이어서 겉으로 드러나진 않았겠지만
속으론 분명 덜컹거렸다... 버벅거렸다.
1 대 1 대 44 였다.


그러고 보면 '산다'는 건, 끝나는 날까지 학습인 것!






            




        

Creative Commons License
2008/05/27 01:39 2008/05/27 01:39

top

About this post

이 글에는 아직 트랙백이 없고, 댓글 2개가 달려있고, , 태그가 달려있으며,
2008/05/27 01:39에 작성된 글입니다.


: [1] : ... [16] : [17] : [18] : [19] : [20] : [21] : [22] : [23] : [24] : ... [82] :

| 태그 Tag 구름 |